갈수록 강경해지는 트럼프… ‘경제 타격’에 속타는 중국

미국과의 무역 전면전을 피하기 위한 중국 정부의 고민이 깊어지고 있다. 미·중 정부가 다음달 6일부터 각각 500억달러(약 55조원) 규모의 상대국 제품에 25%의 고율 관세를 부과하기 시작하면 그 …

뉴스 수집 시각 :2018-06-24T10:53:00.000Z
전체뉴스 보기 : http://news.hankyung.com/article/20180624899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