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수첩] 부산시 경제부시장 내정자에 대한 우려와 기대

귤이 회수를 넘어오면 탱자가 된다는 말이 있다. ‘안자춘추’에 나오는 ‘귤화위지(橘化爲枳)’라는 고사다. 환경과 습관이 중요하다는 것을 강조한 것이지만 아무리 좋은 것도 그 지역에 맞지 …

뉴스 수집 시각 :2018-06-21T09:00:00.000Z
전체뉴스 보기 : http://www.nocutnews.co.kr/news/49890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