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파열음 정부에겐 들리지 않나

한국경제가 도처에서 빨간 불이 켜진 채 경고음이 귀가 따갑게 울리고 있다. 극심한 고용 불안 속에 투자와 소비의 동반 위축, 곤두박질치는 기업의 경기전망, 수출증가율 둔화에다 내수 …

뉴스 수집 시각 :2018-07-02T13:02:00.000Z
전체뉴스 보기 : http://www.idaegu.co.kr/news.php?code=op&mode=view&num=253130&page=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