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장률 높이면 “IMF 최고”…국가채무 경고하니 “현실과 달라” (성장률 높이면 “IMF 최고”… 국가채무 경고하니 “현실과 달라”

2021-04-14 16:04:00Z
국제통화기금(IMF)이 한국에 대해 인구 감소와 고령화로 부채 부담이 폭증할 가능성을 경고하고 나섰다. 코로나19 사태가 종식되더라도 재정지출 규모가 계속 불어날 것으로 예상된다며 우려를 나타낸 것이다. 하지만 기획재정부는 “재정상태가 좋다”며 되레 IMF 전망치가 현실과 맞지 않는다고 지적했다. 불과 일주일 전 IMF가 성장률 전망치를 상향할 땐 정부가

성장률 높이면 “IMF 최고”… 국가채무 경고하니 “현실과 달라”
국제통화기금(IMF)이 한국에 대해 인구 감소와 고령화로 부채 부담이 폭증할 가능성을 경고하고 나섰다. 코로나19 사태가 종식되더라도 재정지출 규모가 계속 불어날 것으로 예상된다며 우려를 나타낸 것이다. 하지만 기획재정부는 “재정상태가 좋다”며 되레 IMF 전망치가 현실과 맞지 않는다고 지적했다. 불과 일주일 전 IMF가 성장률 전망치를 상향할 땐 정부가
FULL TEXT (중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