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율 뜀박질…장중 1150원도 뚫어

2021-07-14 17:48:00Z
원·달러 환율이 14일 장중에 1150원 선을 넘어섰다. 코로나19 사태가 ‘4차 대유행’ 단계에 진입한 데다 미국발(發) 인플레이션 공포도 엄습하자 달러를 비롯한 안전자산 선호가 부각된 결과다. 이날 서울 외환시장에서 환율은 전 거래일보다 3원10전 오른(원화 가치는 하락) 1148원50전에 마감했다. 5원30전 오른 1150원70전에 출발한 환율은 11
원문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