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sells $1.3 billion of foreign exchange stabilization bonds (한국, 외환안정화채권 13억 달러 매각

2021-10-07 10:21:00Z
Currency stabilization bonds are designed to raise money needed for the government to keep foreign exchange rates stable. Their yields often serve as a benchmark for Korean bonds being traded in international financial markets. (Yonhap)

한국, 외환안정화채권 13억 달러 매각
환율 안정화 채권은 정부가 환율을 안정적으로 유지하는 데 필요한 자금을 모으기 위해 고안되었습니다. 이들의 수익률은 종종 국제 금융 시장에서 거래되는 한국 채권의 벤치마크 역할을 합니다. (연합뉴스)
FULL TEXT (중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