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설] 가계부채 관리에 총력을 기울여야

2021-10-13 21:35:00Z
국제통화기금(IMF)이 올해 세계 경제성장률 전망치를 지난 7월보다 낮춘 5.9%로 발표했다. ‘세계의 공장’ 중국의 전력난이 반도체, 자동차 부품, 스마트폰 부품 등의 글로벌 공급을 위협하는 터에 유가 등 원자재 가격 급등에 따른 인플레 압박이 가중되는 것이다. 각국의 초저금리와 돈 풀기에 따른 채무급증과 부실 확대는 점입가경이어서 IMF는 고용회복이 지
원문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