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nk of Korea holds rates steady at 0.75% (한국은행은 0.75%로 금리를 안정적으로 유지

2021-10-13 13:08:00Z
SEOUL: South Korea’s central bank kept interest rates steady yesterday, taking a breather after its first rate hike in nearly three years in August, but flagged further tightening could come as soon as November to curb rising inflation and household debt.

한국은행은 0.75%로 금리를 안정적으로 유지
서울: 한국 중앙은행은 어제 금리를 안정적으로 유지하면서 8월에 거의 3년 만에 첫 금리 인상 이후 숨을 쉬었지만, 인플레이션과 가계부채 상승을 억제하기 위해 11월에 추가 긴축이 이루어질 수 있습니다.
FULL TEXT (중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