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MF maintains 2021 growth projection for S. Korea at 4.3 pct. (IMF는 2021년 S. Korea의 성장률 전망치를 4.3pct로 유지하고 있습니다.

2021-10-12 22:00:00Z
The International Monetary Fund (IMF) kept its 2021 economic growth estimate for South Korea unchanged at 4.3 percent despite its downward revision for advanced countries, as Asia’s fourth-largest economy is showing signs of rebounding thanks to a recovery in exports and the impact from state-run stimulus measures.

IMF는 2021년 S. Korea의 성장률 전망치를 4.3pct로 유지하고 있습니다.
국제통화기금(IMF)은 아시아 4위 경제가 수출 회복과 국가경기 부양책 영향으로 반등조짐을 보이고 있는 상황에서 선진국의 하향 조정에도 불구하고 한국의 2021년 경제 성장률 추정치를 4.3%로 유지했습니다.
FULL TEXT (중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