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mmer slump for UK GDP and IMF warning put economy on the backfoot (영국 GDP와 IMF 경고에 대한 여름 슬럼프는 경제를 뒤로 미루게 했습니다.

2021-10-13 20:02:00Z
Weak growth numbers and a warning from the International Monetary Fund (IMF) are adding to headaches in Downing Street and at the Bank of England about the health of the UK economy.

영국 GDP와 IMF 경고에 대한 여름 슬럼프는 경제를 뒤로 미루게 했습니다.
약한 성장 수치와 국제통화기금(IMF)의 경고는 다우닝 스트리트와 영국 은행의 영국 경제의 건전성에 대한 골칫거리가 되고 있습니다.
FULL TEXT (호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