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nk of Mexico deputy governor sees weak FDI flows hitting pandemic recovery (멕시코 은행 부총재는 약한 FDI 흐름이 전염병 회복을 타격보고

2021-10-14 04:06:00Z
Deputy Central Bank Governor Jonathan Heath expects Mexico’s economy in 2023 to begin recovering losses from the pandemic, but the expansion will be “relatively slow” due to weak foreign investment flows,

멕시코 은행 부총재는 약한 FDI 흐름이 전염병 회복을 타격보고
조나단 히스 중앙은행 총재는 2023년 멕시코 경제가 전염병으로 인한 손실 회복을 시작할 것으로 예상하지만, 외국인 투자 흐름이 약화되면서 확장은 “상대적으로 느려질 것”입니다.
FULL TEXT (대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