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terview: IMF official sees “great financing divide,” warns of pandemic’s scarring effects on poor countries (인터뷰: IMF 관계자는 “큰 자금 조달 분열”을 보고, 가난한 나라에 전염병의 흉터 효과 경고

2021-10-14 10:17:00Z
An International Monetary Fund (IMF) official has voice his concerns over a “great financing divide” between advanced economies and low-income developing countries, warning of the pandemic’s scarring effects and calling for strengthened multilateral efforts.

인터뷰: IMF 관계자는 “큰 자금 조달 분열”을 보고, 가난한 나라에 전염병의 흉터 효과 경고
국제통화기금(IMF) 관계자는 선진국과 저소득 개발도상국 간의 ‘큰 금융 격차’에 대한 우려를 표명하고, 전염병의 상처를 경고하고 다자간 노력을 강화할 것을 촉구하고 있다.
FULL TEXT (중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