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quid Game reflects growing economic discontent in debt-ridden South Korea (오징어 게임은 부채가 많은 한국의 경제 불만 증가를 반영합니다.

2021-10-14 09:45:00Z
Squid Game, a brutal Netflix survival drama about desperate adults competing in deadly children’s games for a chance to escape severe debt, hit a little too close to home for Lee Chang-keun. The show has captivated global audiences since its September debut on its way to becoming Netflix’s biggest hit ever.

오징어 게임은 부채가 많은 한국의 경제 불만 증가를 반영합니다.
치명적인 어린이 게임에 참가하여 극심한 빚을 피할 수 있는 기회를 놓고 경쟁하는 절망적인 어른들에 대한 잔인한 넷플릭스 서바이벌 드라마인 오징어 게임은 이창근에게 너무 가깝게 집에 가까워졌다. 이 쇼는 9월 데뷔 이후 넷플릭스 역사상 가장 큰 인기를 끌고 있는 이후 전 세계 시청자들을 사로잡았습니다.
FULL TEXT (영국)